지난 2월 마지막 토요일(2월22일)에 5주차 만들기를 하고 이제서야 업로드를 하는 군요.
노트북을 중고로 판매하고, 새로 PC를 조립하다보니... 프로그램 설치하느라 시간이 너무 많이 걸려서 업로드가 늦어졌네요.. ㅎㅎ
별장만들기를 완료하고 한주 쉬면서 다음 만들기를 준비했어야 했는데... 바쁘다는 핑계로 아직 만들기 꺼리(?)를 준비하지 못해서 고민이네요 ^^..
 
이번 5주차로 별장만들기는 완료 되었습니다.... 뭐 좀 허전하긴 하지만요..
그럼 사진 첨부합니다.


: 우선 준비물 입니다.
바닥을 물감으로 그리지 않고 색종이 찢어붙이기(모자이크 만들기)로 했습니다.
색종이를 붙이기 위한 풀은 딱풀보다는 물풀이 편리합니다.
오른쪽에 있는 반짝이 풀은 원래 사용할 계획이 없었는데... 아이가 갖고싶다고 해서 사준김에 한번 사용해보기로 했습니다.


: 지난 4주차까지 만들어 두었던 별장이네요 ㅎㅎ 왠지 너무 삭막한데요...



: 우선 말들이 있는 마구간에 말(?)들을 내보내고 물품을 이용해서 색종이를 찍어 붙입니다.



: 완성된 마굿간. 색상을 바른 짚을 이야기 해주고 색상은 아이가 선택을 했습니다.



: 연못... 연못은 3가지 색깔로 한다는 군요.. ㅎ~



: 놀이터... 잔디밭? 느낌? ㅎㅎ 촘촘하게 하지는 않고 좀.. 듬성듬성 붙였습니다.



: 오두막에서 걸어나오는 길 테두리를 새로 산 반짝이 풀로 그렸습니다.



: 자~ 완성된 모습이네요~

뭐 그래도 좀 많이 비어있기는 하지만... 어째든 완성!! 입니다. ㅎㅎㅎ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