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ARTICLE 장지갑 | 2 ARTICLE FOUND

  1. 2018.03.19 [가죽공예] 장지갑 만들기 No.2 (2)
  2. 2018.03.14 [가죽공예] 장지갑 만들기 ㅋ~ (2)

지난번 첫 작품 이후에 동일한 장지갑에 다시 도전을 했습니다. ㅎㅎ


이전 상세 작업기는 여기 : http://junghwan.net/242


아마... 가죽공예가 조금 익숙해 질때까지는 당분간 장지갑만 계속 만들 것 같네요~

같은 모양으로 몇개 만들고, 디자인 조금씩 다른것들로 만들어야 겠어요 ㅎㅎ



이번 가죽은 피할이 비교적 쉽게 되네요 ㅎㅎ

아마 2번째 작품이기도 하고, 가죽 자체도 지난번 작업했던 가죽보다 피할하기가 수월한 것 같아요~ ^^



순식간에 피할을 다 해버렸네요 ㅋㅋ

손피할기에 끼워서 사용하는 면도날은 한작품에 한쪽날 사용하면 짝 맞는 것 같네요~~ 

이번에 발을 180도 돌려서 사용했으니 다음작업때는 날을 교체해야 겠네요 ㅎㅎ



이번에도 눈에 보이는 가죽 안쪽면은 토코놀로 마무리를 해 줬습니다.



손으로 펴 바른 후 결대로 유리판으로 밀어서 다듬어 줍니다.

지난 첫작품때 토코놀을 너무 많이 바른 것 같아서 이번엔 아끼다보니 조금 부족하게 바른 듯... 한... ㅎㅎ



여기까진 정말 연속으로 한방에 작업을 했네요 ㅋ~ 



확실히 피할이 처음보다는 잘 되것 같네요~~



마지막 인내의 시간을 위해 스티칭 라인을 긋고 펀칭을 했습니다. ㅎ~



새들스티치로 마무리 바느질과 엣지코트를 이용한 마감까지 끝을 냈습니다.

바느질 하는데 시간이 많이 걸리네요 ㅎㅎ



작업 완료된 사진 입니다. 원래는 제가 사용하려고 만들었는데... 아내에게... ㅎㅎ


한두개 더 만들어 보면 좀 익숙해 질 듯 하네요 ^^......


'D.I.Y' 카테고리의 다른 글

HUD 장착했어요~~  (0) 2018.04.02
[가죽공예] 초보의 도구를 소개합니다.  (2) 2018.03.31
[가죽공예] 장지갑 만들기 No.2  (2) 2018.03.19
[가죽공예] 장지갑 만들기 ㅋ~  (2) 2018.03.14
QM5 번호판 볼트 교체  (0) 2018.03.09
QM5 브레이크등 교체  (2) 2018.02.20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janiceshin86.tistory.com jshin86 2018.03.20 0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보다는 더 숙련되게 잘 만드신거 같네요..시간도 훨씬 단축 되구요.



작년에 가죽공예에 관심이 생겨서 도구들을 하나둘씩 사모으기 시작했습니다.

책과 동영상만 보면서 재료를 준비하고, 도서관에서 빌려온 책을 보고 반지갑에 도전을 했었죠~~

실물 도안을 보면서 가죽을 재단했는데 책이 잘못된건지 뭐가 안맞더군요 -.-


그길로 가죽공예에 급 흥미를 잃어서... 계속 보류..... 하다가...

아내에게 선물하고자 급하게... 전격적으로 하나 만들어 봤습니다. ㅋ~


구입한 책에는 통가죽(생지)으로 만드는 남자지갑이었지만... 크기가 괜찮아서 아내가 사용할 용도로 만들었습니다. ㅎㅎ


제가 만들고자 하는 지갑은 책에 실물도안이 안들어 있더군요 -.-...

잘 사용하지도 못하는 라이노를 이용해서 도면을 제작했습니다. ㅋㅋ



1:1 사이즈로 출력해서 두꺼운 마분지에 붙여서 형지를 만들었습니다.



가죽에 형지를 대고 송곳으로 표시 후 가죽칼로 재단을 했습니다. 역시 여성은 레드!!! 일단 레드!!!

바깥 가죽과 안쪽 가죽이 미묘하게 색상이 다르지만 뭐 나름 어울리더군요 ㅎㅎ (있는 가죽으로 하다보니...)



안감도 재단을 해 줍니다. 안감도 색상별로 구매해 두길 잘했네요 ㅋ~



피할을 하는데... 오~ 생각보다 좀 어렵긴 하네요~~ 그래도 몇번 연습하니까 나름 할만 한데요...



손 피할 도구로 피할을 모두 마쳤습니다. ㅎㅎㅎ



다음은 알리익스프레스에서 구입한 절단면 마감용 펜으로 엣지코트를 발라봤습니다. ㅎㅎ

가격대비 만족스럽네요 ㅎㅎ



요렇게 엣지코트를 바르고, 건조시킨 후..



슬리커로 문질러서 광을 내게 됩니다. ㅎ~



요건 알리익스프레스에서 구입한 전동(드레멜)용 슬리커 ㅋ~



요녀석은 드레멜.. 이라고 되어있기는 하지만... 대륙산 드레멜 친구(?) ㅋㅋㅋ



앞쪽 날개가죽의 안쪽 절단면 마감(엣지코트)도 끝났으니..

디바이더로 스티칭 라인을 긋고, 치즐을 이용해서 펀칭 하고, 새들스티치 바느질 방법으로 스티칭을 해 줍니다.

위 사진은 좌측은 스티칭이 완료된 상태이며, 우측은 펀칭만 해 둔 상태 입니다. ㅎㅎ

초실도 빨간색으로 ㅋ~ (초실도 알리에서 세트로 구매한... ㅋㅋ)



요 나무로 생긴건 포니라고 부르는 물건인데.. 바느질을 편하게 하기위한 보조도구 입니다.



요렇게 상단의 집게 부분에 가죽을 고정시키고 바느질을 합니다.



겉면 가죽에 본드를 이용해서 날개가죽을 붙인 상태 입니다.



겉면 가죽 안쪽에 토코놀을 바르고, 유리로 밀면서 조금 늘어난데다... 

날개가죽을 스티칭 하면서 조금 줄어들었는지 단차가 좀 있네요 ㅋㅋ



오~ 이제 모양이 잡히는 군요 ㅋ~



오렿게만 해도 거의 다 된것 같네요 ㅋ~



치즐을 이용해서 마지막 스티칭을 준비합니다. ㅎ~



디바이더를 이용해서 3mm 폭으로 선을 긋고, 치즐과 고무망치를 이용해서 펀칭 후 새들스티치로 마무리 바느질을 합니다.



본드 지우개를 이용해서 접합부에 삐져나온 본드를 모두 제거해 주고, 사포 등을 이용해서 좀 다듬어 줍니다.



그리고, 엣지코트를... 물론 빨간색 ㅋㅋ



엣지코트를 바르면 요렇게 됩니다. 물론 바르고, 말리고, 다듬고, 문지르고... 를 여러번 반복해줘야 합니다.



드레멜을 이용한 전동 슬리커는 RPM 이 좀 높아서 일단 수동으로 ㅋㅋ



자~ 대충 마무리 되었네요~~



오~ 첫작품이라 상당히 뿌듯 하네요 ㅎㅎㅎ



ㅎㅎㅎ



카드와 지폐를 좀 넣어봤습니다. 겉가죽의 안쪽에 바른 토코놀이 신의한수였습니다. ㅋㅋㅋ



완성된 지갑은 아내에게~~

뭐 자세히 살펴보면 미흡한 부분도 약간씩 보이긴 하지만 개인적으로 아주 만족스러운 결과물이네요 ㅎㅎ


연습용으로 짜투리 가죽을 많이 구입해 놔서 당분간 장지갑만 색상별로 만들게 될 것 같네요 ㅋㅋㅋ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janiceshin86.tistory.com jshin86 2018.03.15 0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죽 색상도 좋고 아주 수준급 이상이네요.